칼럼

민명기 칼럼



PSAT 101 (PSAT 시험 개관)

민명기 2019.10.15 20:26 조회 수 : 15

     지금은 고교 시니어가 된 학생들이 작년 이 맘때에 본 PSAT (preliminary SAT, 예비 SAT) 시험 성적에 기반해 선정된 워싱턴 주내 내셔날 메릿 장학금 (National Merit Scholarship) 선발의 준결승 진출자 명단을 몇 주 전 본 칼럼에서 소개한 바 있다. 올 해는 이번 주인 10월 16일 (수)과 19일 (토) 양일 중 한 날을 택해 금년에 고등학교 주니어인 학생들이 PSAT 시험을 치렀기에 이 기회에  PSAT 시험의 장단점에 대해 간단히 소개한다. PSAT 시험일은 수요일이나 토요일 두 날 중 한 날을 고교 재량으로 선택해 실시하게 되어있는데, 이렇게 양일을 정한 것은 종교적인 이유 (정통 유대교나 안식교 신자들은 토요일에 예배가 있으므)로 시험을 볼 수 없는 학생들이나 다른 이유로 정해진 날에 시험을 치르지 못하는 학생들을 위한 배려에서이다.

 

      먼저, PSAT를 주관하는 칼리지 보드가 주장하는PSAT를 보게 되면 얻는 세가지 유익한 점들을 간추려 보면,  1. 이 시험을 봄으로서  장차 대학에 지원할 학생이라면 치르게 될 SAT 시험과 유사한 예비 시험을 미리 보는 기회를 갖게 된다는 점이다. 2. 학생들이 PSAT를 본 후 받는 성적표에는 이 학생이 올 해 시험을 본 전국의 같은 학년 학생들 중에서 어느 정도의 학력을 갖고 있는 지를 보여 주기에 자신의 실력을 비교 평가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3. 이 시험은 내셔날 메릿 장학금을 위한 자격 시험이다.

 

     이 시험의 구성을 살펴 보면, SAT와 마찬가지로 두가지 분야로 나눠진다: 독해 (Evidence-Based Reading)와 어법/쓰기 (Language and Writing)가 포함된 영어, 그리고 계산기 없이 푸는 수학과 계산기 사용이 가능한 수학. 그러나, SAT와는 달리 각 분야의 만점은 760점으로 총 1,520점 만점인 시험이다 (SAT는 각 800점으로 1,600점 만점이며, 선택 과목인 에세이가 따로 있다).  또한 SAT와는 달리 작문 분야의 시험에서 실제로 에세이를 쓰는 것은 없고 문법 능력만을 측정하며, 전체 시험의 분량이 3시간이 걸리는 SAT와 거의 비슷하게 2시간 45분이 소요되는 시험이다.

 

     이 시험은 위에서 언급한 것처럼, 내셔날 메릿 장학생을 선발하기 위한 자격 시험인데, 이 장학생 선발의 1차 관문인 준결승 진출자를 선발하는 기준이 바로 이 시험에서 각 주의 상위 1%에 해당되는 점수를 얻는 것이다. 즉, 전국적으로 어떤 특정 점수에 해당되는 학생을 선발하는 것이 아니라, 그 해 각 주의 상위 1%에 속하는 학생을 가려내는 관계로 매해의 커트라인은 달라질 수 있고, 각 주마다 그 점수가 다를 수 있다. 이러한 이유로, 내셔날 메릿 장학생 선발을 위한 준결승 진출자가 발표되는 매년 9월 중순이 되면 전국의 언론은 거의 예외없이 주 마다 다른 최저 점수에 대한 논평을 싣는다. 한 예로 USA Today에 실린 기사를 보자:  Want to improve your kid's chances of winning a prestigious National Merit award? Move to Mississippi. Or Arkansas. Or South Dakota (댁의 자녀가 영예로운 내셔날 메맅 장학생으로 뽑힐 확률을 높이려면, 미시시피 주나 아칸사 주 그것도 아니면 사우스 다코타 주로 이사하는 게 좋을 겁니다).

 

     눈치 빠른 독자라면 벌써 그 이유를 알아챌 만하다. 위에 이야기한 주들에 거주하는 학생들은 다른 주의 학생들보다 훨씬 낮은 점수를 받아도 준결승 진출을 위한 컷 오프를 통과할 수 있다는 것을 빗댄 것이다. 다시 말해서, 만약 1,000명의 사우스 다코타 주 학생이 시험을 봤다면, 설령 이 주의 학생들 중에서 성적이 상위 일 퍼센트에 드는 10명의 학생들이 다른 주의 일 퍼센트에 드는 학생들보다 점수가 월등히 낮더라도 그 주 몫의 준결승 진출자로 선발되는 것이다. 예를 들어, 작년에 미시시피에서는 선발 인덱스 점수가 215 (독해, 어법, 수학에서 각각 맞은 문항의 숫자에 2를 곱하면 나오는 숫자, 문항수가 각 항목 38로 총 114 문항이니, 최고점은 228), 즉 총점 1,440점만 받아도 준결승 진출자로 선발되었음에 반해, 메사추세츠에서는 1,490점이 안되면 준결승에 진출할 수가 없는 경우가 생기는 것이다.

     올 해의 경우도 비슷한데, 캘리포니아와 콜럼비아 특별구, 메릴랜드, 메사추세츠와 뉴저지 등 동부4개 주의 경우에는 223점이 넘어야된 반면, 알라바마와 아칸사를 비롯한6개 주에서는 215점이 안되어도 준결승에 진출한 바 있다. 최고점과 최저 컷 오프의 차이가 인덱스는 8점, 시험 점수로는 50점이나 차이가 나게 되는 것이다. 한편, 워싱턴주의 경우는 상당히 높은 수준인 222와 1,480이었다. 이러니 미국판 맹모삼천지교(孟母三遷之)가 나올만도 하지 않은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1 UW Honor Program 에 지원 하는데 필요한 사항들 민명기 2019.11.04 5
90 '참 어른'과 '꼰대' 민명기 2019.10.15 11
» PSAT 101 (PSAT 시험 개관) 민명기 2019.10.15 15
88 조국 사태와 견주어 본 한국과 미국 대학의 부정 입학 사례 몇가지 민명기 2019.10.01 19
87 2019 내셔날 메릿 장학금 준결승 진출 한인 학생 명단 민명기 2019.09.17 33
86 2019 미국 대학 랭킹: 유덥의 올 해 랭킹은? 민명기 2019.09.09 43
85 인종 갈등 치유 하기 민명기 2019.08.21 16
84 자녀들에게 폭력 대신 사랑 전해 주기 민명기 2019.08.20 10
83 옳다고 믿어 지는 것에 도전하기/올 해의 UW Essay Prompts 민명기 2019.08.01 830
82 화가 나십니까? 누군가에게 퍼붓고 싶으세요? 민명기 2019.07.31 23
81 2018-2019 명문대 입시 결과 분석 민명기 2019.04.01 153
80 2019 National Merit Scholarship 준결승 진출 한인 민명기 2018.09.20 376
79 올 해의 미국 대학 입시 결과 분석 민명기 2018.04.23 542
78 추수 감사절에... 민명기 2017.11.22 369
77 2016 내셔날 메릿 준결승 진출자 한인 학생 명단 민명기 2017.08.15 1534
76 2016 유덥 입학 사정 분석과 전망 민명기 2017.08.15 606
75 칼리지 페어 2015-16 민명기 2017.08.15 379
74 대입 에세이 쓰는 요령 민명기 2017.08.15 510
73 내셔날 메맅 준결승 진출 명단 민명기 2017.08.15 337
72 김동호 목사님 사경회 후기 민명기 2017.08.15 150






quote left
가정같은 교회, 교회같은 가정

민명기 교육원
eWay Academy in Bellevue

전화: 425.467.6895
주소: 12729 Northup Way #4
Bellevue, WA 98005